안동 아리예술단의 '원이엄마' 이야기 공연 안내-알려드려요 - 관광소식 - 관광안내 - 안동관광

17.8℃
안동날씨
미세먼지 5㎛/㎥(좋음)
안동관광 모바일 검색

관광안내 선비정신을 지키며 살았던 군자의 흔적과 한국의 미와 전통이 살아 숨쉬는 곳

알려드려요

안동 아리예술단의 '원이엄마' 이야기 공연 안내
운영* 2016-08-08 오전 11:17:28 38,174
포스터_.jpg (1.86Mb, 다운로드 12회)
웹전단-풀버전.jpg (9Mb, 다운로드 9회)
안동 아리예술단의 '원이엄마' 이야기 공연 안내 첨부사진
안동 아리예술단의 '원이엄마' 이야기 공연 안내 첨부사진

세계 속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의 새로운 공연관광콘텐츠

융복합한국전통창작무용극 만나는

 

안동아리예술단의 ‘원이엄마’ 이야기

450년 동안 무덤 속에 묻혀 있던 ‘원이엄마’의 숭고한 사랑이

고품격 융복합한국전통창작춤극으로 펼쳐지다!

 

오는 8월 27일(금, 오후7:30) ~ 28일(토, 오후3시) 양일간 경상북도ㆍ안동시 주최로

-원이엄마-스토리를 융복합한국전통창작춤극 「죽음도 갈라놓지 못한 사랑」을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웅부홀에서 개최한다.

예술은 진리를 담아내는 형상이다. [죽음도 갈라놓지 못한 사랑-일명, 원이엄마 이야기]는 450 여 년 전의 “옛날 이야기” 속에 담겨 있는 가치와 의미를 한국 창작전통 무용극의 형태로 재현시킴으로서 현대인들에게 아름다움과 감동을 선사한다.

 

[죽음도 갈라놓지 못한 사랑]은 극의 구성에 있어서 여태 공연되어온 타 작품들과 분명한 차별성을 지닌다. 극으로 만들어 내기에는 역사적 자료나 문학적 자료가 충분치 않는 “옛날 이야기”를 면밀한 구성을 통한 현존감있는 스토리로 재창조하여 이야기가 담고 있는 보편적 진리를 우리에게 전해준다. 고대 희랍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의 ‘시학’에서 말하고 있는 극의 요소를 갖고 창의적으로 풀어낸다.

 

즉 필연적인 인과관계를 설정하고 일관성 있는 인물들의 성격과 사건, 개연성, 그리고 급전과 반전을 통해 연민과 두려움을 산출하는 카타르시스를 자아내게 한다. 또한 고통의 감정을 자아내게 하여 인간 내면 정신의 아름다움과 숭고함을 표현함으로서 ‘예술의 도덕적 기능’을 보여준다. 내용적인 면에서도 특이하다. 인간이 신들에 의해서 조정되는 운명적 존재가 아니라 주어진 운명을 자유의지와 사랑의 힘으로 극복함으로서 신들까지도 감명시켜 갈등적 관계에 있던 신들을 화해시키는 인간의 위대함을 표현하고 있다.

 

이는 오랫동안 서양에서 동서양 비교종교철학과 문학과 예술을 공부한 김사라 교수(대본 및 예술총감독)의 심오한 종교철학적인 주제가 독창적이며 창의적인 문학적 상상력과 섬세한 예술적 감수성으로 표현되었기에 가능하다. 또한 안동아리예술단 단장이며 안무와 연출을 맡은 김나영 단장의 창의적이며 영성적인 예술성이 십분 발휘되고 있다. 두 사람의 영감과 직관과 철학과 예술적 감수성이 담긴 이 작품은 한국창작전통무용 분야 뿐 아니라, 그동안 한국에서 공연되어 온 모든 예술적 장르에 그 독창성으로 신선한 충격을 던져주는, 한국무대예술 역사에 영원히 남을 기념비적인 작품이 될 것이다.

 

본 공연작품을 계기로 안동아리예술단은 정신문화의 수도로서의 안동의 이미지를 국내는 물론 세계에 널리 알림과 동시에 더불어 중장기적으로는 공연문화관광상품으로 하여 상설공연을 통해 실질적으로 안동시민들에게 경제 활성화와 연계되는 부가창출이 가능하도록 기여하고자 함에 취지를 두고 있으며 더 나아가 유교랜드, 안동민속촌-한자마을, 한옥서당-행복전통마을, 견향진-개목나루, 임하호 수상레저타운 등 스토리텔링형 관광 인프라와 연계하여 공연작품을 상설 개최로 추진하여 중화권, 아시아권 등의 국내외 관광객유치에 극대화를 가져 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여 지고 더불어 해외 순회공연 추진을 통해 세계 속 안동의 도시브랜드 상승효과와 해외관광객 유치에 한층 더 큰 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입장권 : 1만원, 2만원, 3만원, 4만원 / 공연문의 070-8768-9931, 010-6665-3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