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성-안동의 인물 - 문화유산 - 안동관광

7℃
안동날씨
미세먼지 11㎛/㎥(좋음)
안동관광 모바일 검색

문화유산 학문과 예의를 숭상했던 유교문화의 맥! 민속문화의 보고!!

안동의 인물

안동의 인물

서성

한자명
徐渻
분류 :
문화 > 인물
상세설명

출생 - 사망 : 1558년(명종 13년) ~ 1631년(인조 9년)
본관 - 대구(大丘)

조선의 정치가. 자는 현기(玄紀), 호는 약봉(藥峯). 시호는 충숙(忠肅). 본관은 대구(大丘). 일직 蘇湖軒에서 태어났다. 父는 退溪先生의 문인 涵齋 徐嶰(1537-1559, 領議政 追贈)이다. 藥峯은 이이(李珥)ㆍ송익필(宋翼弼)의 문인으로서, 1586년(선조 19) 문과(文科)에 급제, 병조 좌랑(兵曹佐郎)이 되어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왕을 호종(扈從), 호소사(號召使) 황정욱(黃廷彧)의 종사관(從事官)으로 함북(咸北)에 이르러 정욱 등이 두 왕자와 함께 적의 포로가 될 때 홀로 탈출했다. 왕의 명령으로 행재소(行在所)에 이르러 병조 정랑(兵曹正郎)ㆍ직강(直講)이 되고, 명장(明將) 유정(劉挺)을 접대했다. 그 후 암행어사로서 삼남(三南)을 순찰, 돌아와 제용감정(濟用監正)에 특진되고 경상도ㆍ강원도ㆍ함경도ㆍ평안도ㆍ경기도의 관찰사를 역임, 후에 호조ㆍ형조ㆍ공조의 판서와 판중추 부사(判中樞府事)를 지냈다. 1613년(광해군 5) 계축옥사(癸丑獄事)에 연루되어 11년간 유배(流配)되었다가 1623년 인조 반정으로 형조와 병조의 판서가 되었고, 1624년 이괄(李适)의 난과 1627년의 정묘호란에 각각 인조를 호종(扈從)했다. 학문을 즐겨 이인기(李麟奇)ㆍ이호민(李好閔)ㆍ이귀(李貴) 등과 남지 기로회(南池耆老會)를 조직, 역학(易學)을 토론했으며 서화(書畵)에도 뛰어났다. 父子 간에 領議政에 추증(追贈)되었으며 대구 龜巖書院에 配享되었다.
[네이버 지식백과]서성 [徐渻] (인명사전, 2002. 1. 10., 민중서관)